이름(업체명)
연락가능번호
상담구분

계좌안내 웹트로
대구은행 : 017-12-001245

네임서버안내
1차
ns.webtro.kr
211.224.128.206
2차
ns2.webtro.kr
218.150.78.207

1588-9650

상담시간
AM 09:00 ~ PM 06:00
점심시간
PM 12:00 ~ PM 01:00
토/일/ 공휴일 휴무

웹트로의하루

20091219 무주워크샵

Date 10-01-21 01:42 Posted by WEBTRO

 

# 그대의 스크롤 압뷁을 책임져주지는 않을꺼예요!!
한손으로 턱을 궈고, 아무생각없이 마우스 스크롤을 굴려가며 감상하는 그대는 센스쟁이

 

 

download?fid=6422261de8543c49a235264c7ed

 

download?fid=6422261de8543c49ab46264c7ed

 

보드타러 가기전 우리들의 멀쩡한 모습

 

download?fid=6422261de8543c495740264c7ed

 

download?fid=6422261de8543c496edb264c7ed

아직까진 웃지,
웃을때가 좋을때 였지

 

download?fid=6422261de8543c49af59264c7ed

 

download?fid=6422261de8543c49e4e4264c7ed

타고난 패션감각
역시, 엣지남

download?fid=6422261de8543c49e185264c7ed

 

download?fid=6422261de8543c496472264c7ed

도중 실종된 자매님 하나..
어디로 간거니?

 

download?fid=6422261de8543c49c139264c7ed

 

 

 download?fid=6422261de8543c490944264c829

 

의외로 눈에 아주 잘 띄는 패션 아이템 핑크마스크

어린이 잃어버릴 염려 없어요!

 

 

download?fid=6422261de8543c49b169264c7ed

 

정상에서..

아고.. 또 어찌 내려가누 - _

 

 

download?fid=6422261de8543c499056264c829

 

download?fid=6422261de8543c497f6b264c829

 

download?fid=6422261de8543c494ef8264c829

 

download?fid=6422261de8543c49464d264c829

 

뚜둥 _ 외계생물 출현

누..규..? ㅎㅎ

 

  

download?fid=6422261de8543c49933b264c829

  

download?fid=6422261de8543c4947e7264c829

 

자매님, 영화한번 찍어볼까요?

...

..

 

 

 

download?fid=6422261de8543c499174264c829

 

응?

 

  

download?fid=6422261de8543c49cfa6264c829

 

 

 

download?fid=6422261de8543c49035f264c84a

 

download?fid=6422261de8543c493eca264c84a

 

 

 

 

 

 

 

보드걸..ㅎㅎ

 

download?fid=6422261de8543c498a15264c84a

 

download?fid=6422261de8543c49eeb7264c84a

 

download?fid=6422261de8543c496920264c84a

 

지못미 자매님

사랑해요! ㅎㅎ

 

 

 

 

download?fid=6422261de8543c49e681264c84a

 

 

 

 

 

 

 

정말정말 즐거웠다

 

분홍마스크 자매님은 빛의 속도로 보드요령을 마스터 하여 허벅지의 시퍼런 멍을 가졌고
도중 실종된 자매님은 하루종일 혼자만의 사색 시간을 즐기다가,
돌아갈때쯤에 돌아와 피로과 괴로움을 잔뜩 담은 얼굴로 여기가 지옥임을 입증 시켜주었고,
외계생물 자매님은 우리에게 보드강습을 시작했지만 결코 따라주지 않는 신체나이 50대들 덕분에
결국 포기하고 유유히 떠나버렸고,
엣지남 대장님은 실종된 자매님 찾아 굶주린 하이애나처럼 스키장을 오르락 내리락 했지만

정.말.정.말 즐거운 시간이었다!

 일주일 내내 온몸을 두들겨 맞은 것 처럼 아팠지만 . . .

 대장님 내년엔, 노천탕이나... - _-

 

 

 

 

20091219 무주워크샵